강원FC, 가톨릭관동대와 산학협력 체결

작성일 : 2017-03-30
조회수 : 2384

강원FC-관동대.png

강원FC가 가톨릭관동대와 손을 맞잡고 더 밝은 미래를 만드는 데 뜻을 모았다.

 

강원FC29일 강원도 강릉 가톨릭관동대 마리아관 4층 대회의실에서 가톨릭관동대와 상호교류 협력협약식을 개최했다. 우수하고 창의력 있는 인재 양성을 위해 산학협력 체제를 구축하고 전문 인력 양성에 공동의 노력을 다하기 위해 상호협력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조태룡 강원FC 대표이사, 천명훈 가톨릭관동대 총장을 비롯해 고정배 강원FC 단장, 박진경 대외협력처장, 진성현 학생처장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협력협약서를 주고받은 조태룡 대표이사와 천명훈 총장은 손안의 따뜻한 온기를 나누며 환하게 웃었다. 협약식은 기념품 교환으로 마무리됐다.

 

강원FC와 가톨릭관동대의 산학협력은 인적자원과 시설을 연계 운영해 산학발전과 인재육성에 기여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궁극적으로 스포츠 산업 인재 발굴로 한국 스포츠의 세계화를 이끈다는 것이다.

 

강원FC는 가톨릭관동대에 폭넓은 현장 경험의 기회를 제공한다. 쉽게 접하지 못한 스포츠 구단 운영에 관여하면서 프로스포츠 본연의 업무를 몸으로 느낄 수 있다. 가장 기본이 되는 운영부터 경호, 의전, 상해예방 연구 등 학과별로 전문적인 업무를 맡아 경험치를 쌓는다.

 

뿐만 아니라 강원FC는 장학금을 지급해 학생들의 스포츠 산업 인재로 향하는 길을 돕는다. 스포츠 산업에 대한 관심이 꾸준히 유지, 발전될 수 있도록 재정적인 지원에도 힘을 쓴다.

 

강원FC는 가톨릭관동대 구성원들을 위한 초청 행사를 진행한다. 가톨릭관동대는 산학협력프로그램으로 현장 실습 및 단기 인턴십 과정을 마련한다. K리그 클래식 홈경기와 관련된 다양한 영역에서 업무를 체험하게 된다. 강원FC와 가톨릭관동대는 앞으로 더 나은 산학협력이 되기 위한 고민을 구체적으로 공유할 예정이다.

 

천명훈 총장은 가톨릭관동대와 강원FC가 함께 발전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돼 기쁘다. 학생들을 위한 장학금과 다양한 경험의 장을 마련한 강원FC에 감사하다학생들이 강원FC 홈경기에 기여하며 귀한 경험을 쌓길 바란다. 두 기관이 앞으로 발전적인 협조 체계를 구축해 미래의 우수 인재 양성에 힘쓰길 바란다고 밝혔다.

 

조태룡 대표이사는 스포츠가 가까운 미래 대한민국의 가장 큰 먹거리다. 또한 비전 있는 산업이다. 그 중심이 될 스포츠 산업 인재는 대한민국 미래의 큰 자산이다. 학생들이 지원과 체험 속에서 성장한다면 이론과 경험을 동반한 글로벌 스포츠 산업 인재가 될 수 있다. 한국 스포츠 산업의 세계화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많은 부분에서 지원하도록 하겠다더불어 강원FC와 가톨릭관동대가 함께 발전해 나가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 서로 고민과 행복을 공유하면서 2017년을 보내겠다고 말했다.

 

강원FC와 가톨릭관동대는 남다른 인연을 맺고 있다. 가톨릭관동대 졸업생들이 꾸준히 강원FC에 입단해 좋을 활약을 펼쳤다. 지난해 12월 상주 상무에 입대한 에이스최진호가 가톨릭관동대 출신이다. 올 시즌엔 수문장 강모근이 가톨릭관동대를 졸업하고 강원FC에 합류했다

0개의 댓글이 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