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FC, 강원도내 여자축구부 위한 축구클리닉 가져

작성일 : 2011-12-20
조회수 : 2021

 

국민체육진흥공단이 후원하고 미즈노와 강원도축구협회와 함께하는 강원도내 여자축구부 1일 클리닉 및 용품지원 행사가 오늘(20일) 열렸다.

새로 이적한 김은중, 배효성, 송유걸과 최근 영국 배낭여행에서 돌아온 오재석, 이밖에 이정운, 김정주, 김진환, 백종환, 김진용, 김근배 등 강원FC 선수 10명이 도내 여자축구부 1일 축구교사로 나섰다.

이번 행사에는 성덕초교, 경포여중, 강일여고, 화천정보산업고등학교 여자축구 선수 약 70명이 참가, 강원FC 선수들에게 1대 1 개인교습을 받는 등 알찬시간을 보냈다.

클리닉 뒤에는 선수들과 함께 팀을 나눠 미니게임을 가졌고 이후 식당으로 이동, 맛있는 점심식사와 함께하는 화합의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행사의 하이라이트는 바로 서프라이즈 성탄선물. 오재석, 김정주, 김진환 선수가 산타복장으로 분장한 뒤 여자선수들 한명 한명에게 미즈노 용품 풀세트(가방, 런닝화 2개, 장갑 2개, 넥워머, 축구공)를 선물로 증정했다.

여자선수들은 프로‘오빠’들의 따뜻한 지도와 배려 속에서 평생 잊지 못할 시간이 될 것 같다고 외치며 선수들과 아쉽게 작별했다.

이날 소녀선수들에게 가장 인기가 많았던 오재석은 “강원도가 여자축구의 메카라고 들었다”며 “오늘 함께 시간을 보낸 여자선수들이 훗날 청소년월드컵과 성인월드컵의 주역으로 활약하길 바라고 그때 정상에서 만날 수 있도록 나 또한 노력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2개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음............
    권혁담 2011-12-21
  • 여러분은 이 기사에서 이정운, 김정주, 김진환, 백종환, 김근배선수가 제계약을 완료했다는것을 아실 수 있습니당~ 헌데 김정주선수는 나잇대가 강일여고 축구선수들과 비슷하지 않나요??
    박태민 2011-12-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