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FC, 경남전 맞아 트로트여신 홍진영 팬사인회 및 특별공연 개최

작성일 : 2015-07-31
조회수 : 1701

강원FC_경남전홍진영특별공연_구단뉴스.jpg
강원FC는 오는 8월 2일(일) 오후 7시 속초종합경기장에서 경남FC를 상대로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2015> 24R 홈경기를 치른다.

이번 경남전을 앞두고 승리를 향한 선수단의 열망은 어느 때보다 강하다. 지난 23R 대구 원정경기에서 강원FC는 정우인의 결승골로 0-1 승리를 거뒀다. 대구전 승리가 더욱 특별했던 까닭은 2009년 원년시즌 이후 무려 7시즌을 따라다닌 징크스를 시원하게 깨뜨렸다는 사실에 있다. 창단 이래로 그간 강원FC는 대구 원정에서 단 한 번도 승리하지 못하며 대구원정 무승 징크스를 갖고 있었다.

주장 백종환은 “지난 3월 대구원정에서도 한골 차로 아쉽게 패했다. 그 아쉬움을 다시 느끼고 싶지 않았다”면서 “징크스를 깨지라고 있는 것 아닌가. 7월의 대구원정은 쉽지 않았지만 무실점 승리로 징크스를 날려버려 정말 기뻤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결승골의 주인공 정우인은 “내가 골을 넣어서 이겼다는 기쁨보다 팀이 무실점으로 승리했다는 사실이 더욱 기뻤다”면서 “2달 반만에 팀에 복귀했다. 재활기간 동안 흘린 땀을 이제는 그라운드에서 흘리며 승리를 안겨주는 선수가 되겠다”는 소감과 함께 이번 경남전 승리를 다짐했다.

이번 경남전을 맞아 강원FC는 트로트 여신 홍진영을 초대했다. 경기 시작 전인 오후 6시 속초종합경기장에서 홍진영 특별 팬사인회가 개최된다. 이후 오후 6시 40분부터는 트로트 메들리 공연이 그라운드에서 열린다. 팬들 사이에서 ‘축구여신’이라는 별명과 함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홍진영이기에 경기장을 찾은 관중들에게는 즐거운 시간이 될 전망이다.

한편, 이번 경남전은 ‘조양동 동민의 날’로 개최된다. 17R 영랑동 동민의 날, 20R 교동 동민의 날, 21R 동명동 동민의 날에 이은 4번째 행사이다.

0개의 댓글이 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