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FC ‘소양강 폭격기’ 제리치, 3경기 연속골 도전

작성일 : 2018-04-11
조회수 : 284

강원FC ‘소양강 폭격기’ 제리치, 3경기 연속골 도전

강원FC의 효자 공격수 제리치가 3경기 연속골에 도전한다.

강원FC는 11일 오후 8시 수원삼성과 춘천 송암스포츠타운 주경기장에서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6라운드 경기를 갖는다.

제리치는 앞선 두 경기에서 모두 득점을 올렸다. 현재 5경기 출전에 3득점 2도움을 기록하며 팀 내 확실한 해결사로 자리매김했다. 리그 득점 4위, 도움 5위에 랭크돼 있다.

제리치의 진가는 올 시즌 개막전부터 드러났다. 춘천 홈에서 열린 인천 유나이티드와 1라운드 경기에서 1득점 1도움을 기록하며 2-1 승리의 주역이 됐다. 프로축구연맹이 선정하는 1라운드 베스트 일레븐에 선정됐다.

이후 2라운드 FC서울과 원정 경기에서 정조국의 결승골을 도우며 2경기 연속 공격포인트를 올렸고 4·5라운드도 각각 1득점씩 기록했다. 3라운드 상주상무전 공격포인트를 기록하진 못했지만 페널티킥을 얻어내며 팀 승리의 일등 공신이 됐다.

만약 제리치가 6라운드 수원 전에서 득점 또는 도움을 올릴 경우 벌써 5개 구단을 상대로 공격포인트를 기록하게 된다. K리그1에 적응하는 속도가 놀랍도록 빠른 수준이다.

198㎝에 98㎏으로 압도적인 피지컬을 자랑하는 제리치는 공중 장악능력 뿐만 아니라 발재간과 스피드도 좋아 상대팀들이 수비하는데 애를 먹고 있다. 최근 팀 동료들과 영리한 연계플레이까지 선보이고 있다. 승리에 대한 투지와 열망 또한 높은 선수다. 경기가 종료될 때까지 상대 수비수들에 대한 압박을 멈추지 않는다.

매 경기 열정적인 모습을 보여주면서 팬들의 많은 사랑도 받고 있다. 강원FC 서포터즈 팬 투표에서 팀 내 인기 선수들을 제치고 가장 높은 득표율을 차지해 ‘이달의 선수’로 선정됐다.

올 시즌 3경기 연속골과 더불어 득점 선두 경쟁에 가세하기 위한 도전에 나서는 제리치. 수원 삼성의 수비를 무너뜨리고 강원FC의 진정한 해결사로 거듭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0개의 댓글이 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