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FC 수비수 이상돈 미모의 아나운서와 결혼

작성일 : 2011-12-15
조회수 : 2178

 

강원FC 주전 수비수 이상돈이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이상돈(26)은 오는 12월 17일(토) 오후 5시 JS강남웨딩문화원 7층 컨벤션홀에서 김은정(28)씨와 화촉을 밝힌다.

김은정씨는 연세대를 졸업하고 현재 삼척MBC 아나운서로 근무 중인 미모의 재원이다. 사랑의 오작교로 나선 동생 이상호 덕분에 만난 두 사람은 약 1년간의 교제 끝에 결혼에 골인했다.

이상돈은 “주말에도 방송을 마치고 쉬는 대신 경기장에 찾아와 나를 응원해준 예비신부 마음이 참 예뻤다”며 “데이트도 제대로 못하는 등 운동선수 여자친구로 지내는 게 쉬운 일이 아니었을 거다. 그런데도 늘 나를 먼저 챙겨주고 믿어줬다. 이젠 내가 신부를 세상에서 가장 특별하고 행복한 사람으로 만들어줄 때”라고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이번 이상돈 결혼식의 웨딩플래닝 서비스를 진행한 라웨딩(RAwedding) 컨설팅 한선희 대표는 “신부가 현직 아나운서답게 인형같은 미모를 자랑했다. 또 하나의 멋진 축구선수-아나운서 커플이 K리그에서 탄생한 것 같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이상돈은 “가장도 됐으니 신부의 내조에 힘입어 2012시즌을 최고의 한해로 만들겠다”고 다짐하며 연신 싱글벙글이었다.

2개의 댓글이 달렸습니다.
  • 신랑신부가 너무 잘어울리네요^^ 이상돈선수 내년에도 활발히 그라운드를 누비는 모습 기대하겠습니다~
    박태민 2011-12-17
  • 이상돈 선수 결혼 축하합니다!!
    2011-1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