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FC, 월드컵 국가대표 출신 윤석영 영입

작성일 : 2019-03-05
조회수 : 626

강원FC, 월드컵 국가대표 출신 윤석영 영입

강원FC가 월드컵 국가대표 출신 윤석영의 영입으로 왼쪽 수비진을 강화했다.

윤석영은 U-17 청소년 대표팀을 시작으로 연령별 대표팀을 두루 거치며 2014 브라질 월드컵에 참가해 국가대표 커리어의 정점을 찍었고, 벤투호 1기에도 발탁돼 칠레와의 평가전에서 60분을 소화했다. 2012년 런던 올림픽에선 한국의 최초 동메달을 따는데 힘을 보탰다.

2009년 K리그에 데뷔한 그는 전남에서 4시즌을 소화하며 주전 수비수로 활약했고 2013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QPR에 이적해 한국의 11번째 프리미어리거가 되었다. 그 후 돈캐스터 로버스FC, 찰턴 애슬레틱, 덴마크리그 브뢴비, J리그 가시와 레이솔 등 해외에서 줄곧 활약했다.

지난해 6년 만의 K리그 복귀로 화제를 모았던 윤석영은 FC 서울에서 리그 22경기에 출전해 1골 3도움을 기록했다. K리그 활약을 바탕으로 국가대표 재승선에 성공했다.

183cm·77kg 단단한 체격의 소유자인 윤석영은 수비력은 물론 크로스에 강점이 있다. 윤석영의 합류로 강원의 공격력 또한 파괴력을 더할 전망이다.

윤석영은 “K리그 명문 팀인 강원FC에 합류하게 돼 영광이다. 친분 있던 신광훈, 한국영에게 팀의 좋은 얘길 많이 들었고 평소 김병수 감독님에게 축구를 배워보고 싶었다”라며 입단 동기를 밝혔고 “개인적인 목표보다 팀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동료들과 같이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입단 소감을 전했다.

한편 윤석영은 2016년부터 강원FC 왼쪽을 든든히 지킨 정승용과 선의의 경쟁을 펼치게 된다.

0개의 댓글이 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