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FC, 페이스북 좋아요 불과 45일 만에 1만→2만

작성일 : 2017-02-07
조회수 : 2423

페1.jpg

강원FC 페이스북에 대한 반응이 파죽지세로 뜨거워지고 있다.


지난 6일 오후 10시 기준으로 강원FC의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gangwonfc/) ‘좋아요’를 누른 이용자는 2만 53명이다. 1만 명을 돌파한 지 불과 45일 만에 2만 명을 넘어섰다. 강원FC 페이스북을 향한 관심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을 나타내는 대표적인 지표다.


강원FC는 K리그 22개 구단 가운데 페이스북 좋아요 순위 7위에 올라있다. 지난달 14일 성남FC를 제치고 한 계단 뛰어올랐고 6위 인천 유나이티드(3만 7088명)을 추격하고 있다. 

 

불과 1년 전까지만 해도 강원FC 페이스북은 축구 팬들에게 그리 매력적인 공간이 아니었다. 하지만 꾸준히 좋아요 수가 증가했고 최근 행보와 맞물려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해 5월 31일 5865명, 6월 30일 6307명, 7월 31일 6372명, 8월 31일 7193명, 9월 30일 7364명, 10월 31일 7522명, 11월 30일 8106명, 12월 31일 1만 2915명 등 지속적으로 좋아요 수가 늘었다. 그리고 2월 5일 2만 명을 돌파하며 좋아요 2만 명을 넘어선 7번째 K리그 구단이 됐다. 

 

강원FC 콘텐츠에 대한 팬들의 전반적인 관심이 높아졌다. 콘텐츠 하나당 적게는 200명, 많게는 2000명이 ‘좋아요’를 누르고 있다. 팬들은 댓글을 통해 자신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개진하고 있다. 태그로 친구들과 강원FC 소식을 공유하는 경우도 빈번하게 볼 수 있다.


페이스북의 성장과 함께 홈페이지 유입도 많아지고 있다. 강원FC는 홈페이지의 구단뉴스를 페이스북에 공유해 팬들에게 소식을 알리고 있다. 페이스북을 통해 홈페이지를 찾는 팬들이 늘면서 지난해 200~300명에 불과하던 일 방문객 수가 최근 1500명 이상으로 급증했다. 지난해 12월 22일은 하루 최고인 6570명이 강원FC 홈페이지를 찾았다.


강원FC는 다양한 콘텐츠로 팬들의 관심에 보답하고 있다. 매일 구단뉴스를 전해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새 외국인 선수 디에고와 발렌티노스의 입국일 인천국제공항을 찾아 영상을 제작해 팬들에게 가장 따끈한 소식을 전했다. 연습경기를 드론을 비롯해 많은 카메라로 촬영해 팬들에게 전달했다. 라이브로 연습경기를 중계하기도 했다.


페이스북은 구단과 팬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소통의 공간이다. 강원FC에 대해 팬들이 관심과 사랑을 보였다. 강원FC는 팬들에게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부지런히 움직이고 있다. 이런 선순환 속에서 강원FC 페이스북은 건강하게 발전하고 있다.

0개의 댓글이 달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