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 워터월드’ 개장, 강원FC 홈경기 더위 사냥 나서

강원FC가 다가오는 홈경기에 시원한 이벤트로 더위 사냥에 나선다.

 

강원FC는 오는 4일 오후 8시 춘천 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19 24라운드 전북 현대와의 홈경기에서 ‘춘천 워터월드’ 등 푸짐한 이벤트로 관중을 맞이한다.

경기장에서 가장 먼저 만날 수 있는 장외 행사장에서 어린이 관중 대상 물놀이를 진행한다. 티켓 소지 어린이라면 누구든 이용 가능하다. 이 밖에도 마술 공연, 버블체험, 페이스페인팅 등 어린이 팬을 위한 이벤트가 준비돼있다.

단체 관중 대상으로 한 ‘치맥 이벤트’도 진행된다. 유료 관중 3명이 모이면 치맥 1세트(치킨 1박스, 맥주 3캔)를 선물한다. 선착순 50팀까지 오후 7시부터 신분증과 유료 티켓 확인 후 치맥 세트를 받을 수 있다.

하프타임엔 경품 추첨 행사가 펼쳐진다. 55인치 TV, 무선 청소기, 제습기 등 인기 가전과 강원FC 친필 사인 유니폼, 친필 사인볼 등이 경품 라인업에 포함됐다.

한편, 국민체육진흥공단과 함께하는 ‘리유저블 컵 이벤트’도 진행한다. 일회용 컵 사용 줄이기 캠페인의 일환으로 이날 홈경기를 찾은 관중이라면 각 게이트와 매점, 푸드트럭에서 강원FC 선수들이 새겨진 리유저블 컵을 받을 수 있다.

이 밖에도 ‘6월의 선수’ 조재완이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는 이벤트를 준비했다. 주황색 응원 티셔츠를 입은 선착순 500명에게 추로스를 선물할 예정이다.

강원FC, 선수단 버스 교체

강원FC가 새로운 버스와 함께 더 높은 순위를 향해 달린다.

강원FC는 현재 선수단이 탑승하고 있는 버스를 신형으로 교체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창단 때부터 이용한 버스에 잔고장이 많아졌다. 꾸준히 버스 교체 필요성이 대두됐고 10년 만에 새로운 버스를 구매한다.

박종완 대표이사는 부임 직후 버스 교체를 전격적으로 결정했다. 선수단 안전이 최우선돼야 한다는 판단이었다. 선수단이 보다 쾌척한 환경에서 이동할 수 있도록 버스 교체를 진행했다. 선수단에 가장 적합한 버스 구매를 위해 구단에 10년 이상 재직한 이영주 기사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맞춤형 구단버스로 교체를 진행 중에 있다.

신형 버스는 8월 중에 나와서 선수단에서 바로 활용할 전망이다. 강원FC는 새로운 버스와 함께 더 높은 곳을 향해 전진한다.

강원FC, ‘포항 킬러’ 조재완 결승골로 포항 격파

강원FC가 ‘포항 킬러’ 조재완의 결승골에 힘입어 포항을 격파했다.

강원FC는 31일 오후 8시 춘천 송암스포츠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23라운드 포항스틸러스와의 홈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강원FC는 11승 4무 8패(승점 37)로 4를 유지하며 3위 FC서울과 승점 차를 5로 좁혔다.

강원FC는 4-3-3 포메이션으로 포항을 상대했다. 조재완-정조국-강지훈이 스리톱을 형성했고 이현식-한국영-이영재가 허리를 맡았다. 이번 여름 이적시장을 통해 입단한 나카자토를 포함해 윤석영-김오규-신광훈이 포백라인에 배치됐다. 부상에서 회복한 김호준 골키퍼가 골문을 지켰다.

전반전 시작과 동시에 강원FC는 공격적인 전개를 펼쳤다. 전반 9분, 12분 정조국의 슈팅과 전반 15분 이영재의 중거리 슛이 좋은 기회를 만들었으나 아쉽게 골로 이어지지 못했다. 이후 강원FC는 지속적인 패스와 볼 소유를 통해 전반을 압도했지만 득점으로 연결되진 않았다. 양 팀 득점 없이 0-0으로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전 시작 후 강원FC는 공격 작업에 세밀함을 더해 득점을 위해 한발 다가갔다. 후반 13분, 한국영의 크로스를 받은 이영재가 부드럽게 골문으로 돌아서며 시도한 슈팅이 상대 골키퍼 다리 사이로 들어가며 선제골을 성공시켰다. 자신의 주특기인 왼발 슛으로 이적 후 첫 공격포인트를 기록했다.

후반 14분 강지훈을 빼고 최치원을 투입하며 새로운 공격의 활로를 열었다. 후반 16분 ‘포항전의 사나이’ 조재완이 개인 능력을 발휘해 페널티 박스 부근에서 감각적인 슈팅으로 상대 수비를 무력하게 만들며 팀의 두 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후반 29분 공격의 꼭지점 역할을 해주던 정조국과 김현욱을 교체하며 공격을 이어나갔다. 후반 36분 포항 완델손에게 골을 내주며 잠시 주춤했다. 후반 43분 승점 유지를 위해 나카자토를 빼고 오범석을 투입했다.

후반전 추가시간 동안 양 팀 모두 득점을 위해 최선을 다했다. 후반전 종료 휘슬이 울리고 강원FC가 2-1로 승점 3점을 챙겼다. 조재완은 이날 득점으로 리그 골 7개 중 4개를 포항전에서 성공 시키며 ‘포항 킬러’로 자리 잡았다. 포항전 승리로 자신감을 되찾은 강원FC는 다음 달 4일 전북을 홈으로 불러 홈경기 2연승에 도전한다.

24R(전북) 시군 셔틀버스 노선도&시간표

 

08월 04일(24R, 전북) 홈경기 시군 셔틀버스🚌
탑승 장소와 시간을 확인하세요👀
✔ 08월 03일 17시 신청자까지 공지 문자를 발송드립니다.
✔ 탑승 비용은 없습니다.
✔ 구단 카카오톡, 구단 사무국 전화를 통해 신청 가능합니다.
✔ 만석의 경우 사전 신청자에게 우선순위가 있습니다.
✔ 강원FC는 2019년 18개 시군 셔틀버스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 경기 4일 전까지 모집을 진행하오니 많은 신청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