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대구원정 오셨던 응원단 분들

안녕하세요. 전 대구에 살고 있는 축구 팬입니다.
이번에 처음으로 축구 직관이란걸 가봤습니다.
N석 강원FC 서포터즈 옆 쪽에 자리잡았는데요.
정조국 선수를 예전부터 좋아해서 강원FC도 좋아하게됐습니다.
멀리 대구까지 오셔서 남녀노소 할 것 없이 열심히 응원하시는 모습에 감동받았습니다.
아.. 이것이 축구의 매력이구나 느꼈습니다.
근데.. 어느 한 분이 경기 내내 손가락 욕을 하시고 계속 쌍욕을 하시던데.
옆에 아이들이 저 분은 왜 계속 화가났는지. 왜 욕을 하는지 물어보더라구요.
거의 경기 처음부터 끝날 때 까지 그러시던데..
전 처음 직관이라 원래 원정응원팀은 저렇게 하는건가 싶기도 했지만.
좀 너무 하다 싶은 생각이 들어 글을 남겨 봅니다.
성숙된 응원문화는 우리 모두가 함께 만들어 가는것이라 생각이 드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