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FC의 발전을 위한 의견 과 이번 강릉시 발표의 아쉬움점

 강원FC의 항구적인 발전을 위하여서는 시내에 접근성이 좋은 축구 전용 경기장 건설 과
  클럽 하우스의  소유 하는 것이 최 우선 사항인데 이번 발표로 인하여 그 계획에 진정성을
확보 하기 힘들어 졌다는 것임.
전용구장 과 클럽 하우스를 확보 하지 못하면 지난 10년과 같이 정치적 논리로 떠돌이
유랑생활을 지속 해야함.
시즌이 한참 진행중인 상황에서 가뜩이나 팬 정착에 어려움을 가지고 있는 춘천에
팬 유입에 영향을 끼칠수 있음을 알고 있음에도 발표 하여 춘천 홈팬 유입에
나쁜 영향을 끼친 사실.
정치적 쇼를 위하여 상대방에 대한 예의 없는 발표라 할수 있겠네요.
이번 계획안을 강원FC에서 하였다고 들었는데 그이야기를 들은 순간  현사장이
자기 임기 내에 골치아픈 클럽 하우스 문제나 구장 문제를 만들지 아니하기 위한
조치로 여겨졌습니다.  즉  강원FC의 발전 보다는 자기 보신에 급긋 한 정책을
폈다고 여겨 지네요.
——————————————————————————————-
어찌보면 지난 10년간 성적도 엉망이구 취임한 사장들 마다 각종 사고를 치면서
강원도 입장에서는 골치 아펐던 존재여서 도지사 또한 강원FC 해체를 언급 할정도로
문제 아였던 강원FC가 요즘 많은 인기와  성적을 가지면서 이런한 현상이 발생한것이
한편으로  다행이다라는 생각도 듭니다.
강원FC 시 창단의 모토인 GREAT UNION 이라는 단어가 있습니다.
그 만큼 영동 과 영서  또  각지역 간의 이질감이 큰 강원을 하나로 묶을려고 탄생한
강원 FC이지만 탄생 초기 서포터즈 들 조차도 내부 싸움을 할정도로 잘 정돈되지
못하였죠 물론 지금이야 서로 싸움없이 지내지만요.
진정 강원FC 를 사랑하시 팬이라면 경기장이 어디 있는 찿아 가실겁니다.
강릉 에서 하던  춘천에서 하던 원주에서 하던 내고향 동해 에서 하던 말이죠
그렇케 여러 복수 지역에서 하여도 가실거라 생각 합니다.
그러나 강원FC가 지금보다 한단계 성장 할려고  하면 한지역에 클럽하우스를 소유하고
전용 경기장을 갗추어야 한다고  생각 합니다.
강원FC 창단 10년  유소년 시스템을 갗추고 있지만 여러분이 보시면 지금 현재
우리팀에 유스 출신 선수들이 없습니다.  잠깐 올라와 확약을 하였지만
내부 문제로 인하여 떠나였고 관리 소홀로 타구단에서 성장 하고 있습니다.
지금이라도 늦지 아니 하였습니다.
전용구장 건설 과 클럽하우스의 소유 그리고 유스 시스템의 완벽한 정착을
위하여 팬 여러분들이 한 목소리를 내야 한다고 생각 합니다.
더는 우리끼리 싸우지 말구요

유스는 다팔어 먹고 뭐하는 구단인지

이제 갖 걸음마 걷기 시작 한 유스 선수들 다팔아 먹고 뭐하는지 모르겠네
요한이가 현재 영입된 선수와  지금 남아 있는 선수들 보다 영향력 있다는것은
축구 조그만 보며 아는 사실이고 최준혁이는 지난시즌 광주에서 주전으로 활약 하였고
참 이구단 하는 꼴 보면 이해가 안됨

임대간 유스들 복귀 시키자

지금 임대로 김해시청 과 광주 FC로간 박요한 과 최준혁을 빨리 팀에 복귀시키기를 바랍니다.
박요한 은 내셔널리그 에서 준수한 확약으로 베스트11에 들정도의 뛰어난 실력을 보이고 있습니다.
오른쪽 풀백 과 수비형 미들 플레이어가 가능 하고 중거리 슛 과 패싱 능력 도 우수하여서
지금 팀의 문제 지역인 오른쪽에 확실히 기대 되는 선수죠 임대 보낸것 자체가 이해 안되는일.
최준혁 선수도 미드필드로 광주에서 좋은 활약을 하고 있습니다.
유스 선수는 웬만하면 안에서 경쟁시켜서 올리는것이 기본인데 이것을 안지키는 프론트의 무능력이
문제인듯 싶네요

최소한의 예의

시즌중 성적이 안좋아 감독을 경질 할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최소한의 예의 라는것이 있습니다.
원정떠난 감독을 홈으로 선수로 들과 돌아 온 다음에 발표하여 도 그리 늦지 아니 할것 입니다.
그런데 원정경기 마치자 마자 경질을 발표 하는것은 최소 한의 예의를 벗어난 행동 이라고 생각되네요.
임은주 부터 시작해서 지금 조태룡 사장 까지 팀 수장을 경질 할때 최소한의 예의 갗추진 못한 행동을
보이고 있고 팀운영도 여러곳에서 잡음이 나오고 있습니다.
선수 나 구단 직원들이 강원을 떠나면서 좋은 기억을 가지고 가야 하는데 요즘은 떠나면서 욕하고
남아 있으면서도 욕을 하네요 ..
좀 정도를 걷는 구단이 되었으면 합니다.

대표님 덕분에 언론에 자주 언급되네요.

비행기 티켓 바우처 사건, 동생 술집 직원이용,강원 한우 마케팅 비리 , 내부 사찰,
법인 카드 유용,등등 끝 없이  김현회 기자인가 발표 하는데 평소 같이 적극적으로
대응 하고 법적으로 문제 없으면 깔끔 하게 해결 하세요.
그리고 본인이 아무런 문제가 없으면 연맹이 요구 하는 사항에 대하여 성실히
임하여 강원FC 이미지 개선에 노력 바랍니다.
선수들이 피땀 흘려 성적 올려 놓으면 뭐 합니까 ,
대표란분 의 각종 이슈로 이미지 버리고 있는데.
구단주인 최문순 도지사 께서도 이문제에 대하여 적극적인 조처를 취하였으면 합니다.
지금 김현회 기자가 주장 하는 것이 사실이면 이것이 야 말로 문재인 정부가 이야기 하는
적패 중에도 상 적패 입니다.
앞으로 언론에 대표의 비위 사실이 아니 선수단의 화합 된 모습과  좋은 이야기만 올라
왔으면 하네요.

승리에 대한 갈망

어제 두번째 선재골을 넣엇을때 정승용 선수의 표효를 있을수가 없네요 .
선수단 내부에서 도 현재 무 승부 가 계속 되어 왔던것에 대하여 상당한 압박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
3일간격으로  계속되는 경기에 풀타임으로 뛰고 있는 제리치나 정석화 등 풀타임 선수들에게
예전 같은 활동량을 요구 하기에는 조금은 무리가 있는듯 합니다.
제리치는 지금 같이 최대한 골문앞에서의 움직임에 집중 하는게 좋을듯 하네요.
어제 중간 중간 골아웃이 되엇을때 선수들의 표정을 보면 엄청 힘들어 하는게 느껴지더라구요
더구나 우리팀은 타팀 과 달리 단 한경기도 홈경기를 치루지 못하고 있다는 것을 팬 모두가
인정해야 할것 같습니다.
우리 모두 지금은 선수단에 대하여 질타 보다는 애정 과 힘을 보태는게 더 맞다고 생각 합니다.
그리고 경기장에도 좀더 많이 오셔서 선수들에게 힘을 불어 넣어주는 응원을 해야 하구요
7,8월 무더위 에 계속되는 강행군으로 선수들의 체력적 으로 힘들겠지만 정신적으로는
힘들지 아니하게  선수단에 대한 악풀을 자제 하였으면 합니다.
페이스북에  악플도 좀 자제 하였으면 하구요 그러나 구단의 어처구니 없는 행동에 대하여서는
분명히 질타를 해야 하구요.

우리에게 급한 포지션은 중미 와 오른쪽 풀백

이번 여름 이적시장에 위 두포지션의 선수는 반드시 영입 해야 한다고 생갑합니다.
풀백은  전에도 이야기 했듯이 김해시청에서 뛰고 있는 박요한이를 다시 콜업 하는게
현실적으로 가장 빠르고 좋은 영입이 될수 있다고 생각 합니다.
중미는 현실적으로 리그에 좋은 선수는 각팀에 한명정도 뿐이라
내줄지도 좀 불투명 하긴 하네요

이제는 좀 변화를 해야 합니다.

지금 가장 큰 문제는 미들 라인에 부상 과 일부 노장 선수들의 경기력 저하인것 같습니다.
또한 확실한 우측 풀백이 없어서 23세롤의 강지훈 이나 김오규 선수를 번갈아 기용 하는데 이두 선수 모두 측면 수비에서는
문제가 드러 나고 있습니다.
물론 두선수가 아주 못한다는것은 아니오나 지난시즌 박요한의 폼과 능력을 생각 한다면 이두선수보다 는 우측 풀백에서는
우위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 합니다. 지금  임대로 김해 시청에서 주전 풀백으로 뛰고 있는 박요한을 다시 콜업하여
우측 풀백에 대한 안정감을 가져다 주어야 한다고 생각 합니다.
우리팀 4-4-2 전술을 사용할려면 중앙 미들 필드 및 양쪽 윙어들의 수비 능력과 활동력이 커야 하며  투톱에 위치한
두선수도  수비 라인 까지는 아니지만 전방 압박을 강력 하게 할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 합니다.
그런데 선발 라인업에서 디에고 선수를 기용할 경우 측면의 전방 압박은 강하게 할수 있어도 수비참여가 부족 하여
수비에 많은 부담을 가져 옵니다  디에고 선수는 차라리 작년과 같이 후반에 기용하는 것이 팀과 선수에게도 도움이 될것
같습니다. 아니면 체력이 확실히 올려서 수비와 공격을 풀타임 뛸수 있게 하던지 말이죠
정조국 선수는 선발 기용시 노려함으로 라인을 부수는 능력은 좋으나 역시 활동력 과 전방 압박 능력에는 한계를 보여 주고
있습니다. 좀 이동국 선수를 배웠으면 합니다. 경기를 읽는 시야가 너무 좁다고 여기지네요 지난 대구전에서도 본인보다
좋은 위치에 있는 제리치선수에게 양보 하지 아니하고 좋치 아니 한 자세에서의 슛팅으로 기회를 날리는 경우가 발생하니까요.
공격수라면 골에 대한 욕심은 있어야 하겠지만 이제 그정도 선수 경력이라면 팀을 위한 플레이도 하였으면 하네여
선수들이 멀티 능력을 가지고 있는것은 좋은나 주전급 선수들의 경우는 확실한 위치와 포메이션을 정해 주었으면 합니다.
미들라인이 붕괴된 시점에  선수들 간의 호흡이 불안전하여 패스 미스 및 온더 볼 상황에서 수비 간 호흡 부족으로
골을 먹는  경우가 발생 하고 있습니다.
이제는 주전 을 정하고 그선수들 간의 필드 간의 호흡을 높이면서  교체나 경기당 한두명 정도의 라인을  정리 해야 한다고
생각 합니다. 매경기 앞 경기와 4-5명씩 변경되면 선수간의 호흡에 불안함은 계속 될거라 생각 합니다.
팬들이 보기에 설렁 설렁 뛴다고 생각 되는 선수가 지난 대구전에 나왔습니다.
앞으로는 이런 경우가 생겨서는 안된다고 생각 됩니다.
저 개인적으로는 우리팀  선수 구성상 최적의 전술은 4-2-3-1 이라고 생각 합니다.

이번시즌 출정식을 하였으면 하네요…

몇년간 팬들과 함께하는 출정식을 하지 아니 하였는데
이번시즌은 진정으로 AFC 챔피언스리그에 도전하는 만큼 팬들과 함께 출정식을 하였으면 합니다.
출정식 장소는 이번시즌 홈구장으로 쓰일 춘천에서 하면 춘천 과 인근 도시에 있는 분들과 뜻깊은
시간이 될것 같구요.
또한 출정식 에 참여하는 팬들의 자격요건을 년간 회원권 구매자 로 하면 년간 회우권 구매에도
도움이 될것 같습니다.
스타 플레이어도 있고 그 스타플레이어를 볼려고 오는 팬들은 년간 회원권을 구매 할것이니까요